여수 일출 / 보트타고 오동도 한바퀴

 

 

 

아침 여명을 깨우는 여수 앞바다 일출을 보았다.

고요한 아침햇살이 솟아 오를 때 만물이 기지개를 펴며 하루를 시작하게 된다.

우리는 자연의 아름다움과 삶의 재충전을 위하여 오랜 친구들과 여수에서 일박을

하였던 것이다. 여행은 삶의 온갖 잡념을 잠시나마 내려놓을 수 있어서 좋다.

좌절하고 실망할 일들도 발생할 수 있지만

아침 해가 솟아오르듯, 우리의 일상은 반복되면서 흘러가고 있을 뿐이며

또 다시 새로운 날이 오는 것이다. 기나긴 인생을 살아가는 과정일 뿐이다.

절대 실망하거나 자만할 필요도 없다.

누구나 똑같은 모습으로 태어나고 본향으로 가기 때문이다.

2012년 여수 세계박람회가 열렸던 곳으로 도시 전체가 깨끗하고 잘 정리되어

있었다. 지금은 컨벤션센터가 남아있고 스카이타워 전망대에서 아름다운 바다와

자연을 감상할 수 있다.

오동도 가는 입구 방파제에는 공사가 한창이었다.

오동도는 봄에 가장 아름답다고 한다. 제방을 걷고 있는데 보토 사장님이

오동도에는 동백열차가 운행 되는데, 지금은 공사중이라 걸어가야 한다고 한다.

보트를 타고 섬 한 바퀴를 구경하면 다 본 것이나 마찬가지라고 하여 우리는

보트를 타기로 했다, 1인당 만원이다. 선장님이 설명도 잘해두고 스릴도 있었다.

그러나 30~40분이라 너무 빨리 끝나는 것 같았다.

시간의 여유가 있다면 좋은 곳을 많이 다닐 수 있을 것 같다.

일정 관계상 오동도 섬에는 한발짝도 디뎌보지 못하고 보트만 한 바퀴 타고 왔다.

 

 

여수 엑스포 전망대가 있는곳

보트를 타고 오동도 한바퀴를 돌았다.

멀리 바라보이는 야산과 바다가 아름답다.

섬 전체에 동백꽃이 활작 피면  장관이라고 한다.

거북바위; 토끼바위등 다양한 형상의 바위가 있었다.

 

  1. 공수래공수거 2018.11.21 08:18 신고

    여수 오동도 다녀 온지 오래 되어서 다시 한번 가보고 싶어집니다.
    멋진 일출 담으셨습니다.

    • 다딤이 2018.11.21 08:31 신고

      국내여행도 볼것이 많아요. 좋은 곳 많이 다녀오세요^^

  2. 휴식같은 친구 2018.11.21 12:34 신고

    여수가면 보트타고 한바퀴 도는 재미가 있겠네요.
    가격도 저렴하구요.

    • 다딤이 2018.11.21 12:45 신고

      선장님이 친절하고 자세하게 안내 해줬어요^^수입이 짭짤할 것 같았어요^^

  3. M의하루 2018.11.21 14:22 신고

    일출이 멋집니다
    여수에는 아직 가보지 못했는데
    멋지네요 잘보고갑니다 즐거운하루되세요~

  4. 에스델 ♥ 2018.11.21 20:50 신고

    일출 사진이 멋집니다.^^
    보트를 타고 오동도 한바퀴를 도셨군요.
    저는 어렸을 때 오동도에 놀러간 기억이 있는데
    어른이 되어서는 한번도 안 가봐서
    다시 보면 어떤 느낌일지 궁금합니다. ㅎㅎ

  5. 헬쓰라이프 2018.11.22 11:36 신고

    여수 오동도 일출이 이렇게 멋지군요. 좋은 사진 잘봤습니다.^^

+ Recent posts